수향의 사진 갤러리니다.

| 인물 갤러리 |

경복궁 출사

2003년/3월/23일
서울은, 휴일 나들이하기엔 적합한 날씨로 시작을 하였으나
점점 구름이 많아져서 출사 팀들의 기대를 외면하는 듯 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누굽니까?
뜨거운 열정으로 뭉친 햄서비스의 학구열은 아무도 말리지 못하는 고질병(?).
디카로 무장한 학우들은 예전에 경복궁을 지키던 수비병의 모습을 재현한
병사들을 렌즈에 담느라 정신들이 없었습니다.

새로운 모습으로 탄생할 근정전을 돌아서
국사에 지친 임금과 신하들이 머리를 식히던 경회루에 갔더니
연두빛을 띈 수양버들이 곧 찾아올 봄을 맞이할 채비를 차리고 있더군요.
학생들이 연못에 비친 경회루와 북악산의 모습을 도화지에 담느라 여념이 없고
기념촬영을 하는 가족들의 행복에 겨운 모습은 보는 이의 마음까지도 흐뭇하게 했습니다.
드라마 '여인천하'에서 안방의 주인을 차지하기 위해 운명의 외줄을 넘나들던 현장,
교태전은 당시 여인들의 치열한 공방을 아는지 모르는지 조용하기만 했지요.

일반 가정의 뒤뜰에 해당되는 향원정.
성큼 다가온 북악산과 팔각정이 사이좋게 연못 속에서 어깨동무를 하고
까치집을 매단 고목이 옆에서 시새움이 가득한 시선을 주고 있었습니다.
꼬마손님들이 그저 반갑기만 한 비단잉어는 떼지어 노닐고
모니터를 뚫어지듯 들여다보는 학우들은 시간의 흐름을 아는지 모르는지....

만나면 한없이 반갑고 웃음이 끊이지 않는 햄서비스 학우들.
이들과의 '만남'은 내 생애에 있어서 가장 큰 신의 선물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신의 선물이 소중하고 귀한 건 너무나 당연한 일이겠죠.
여러 님들.. "고맙습니다"

류희수 드림

뒷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류희수, 작은별님, 블루미쯔님, 수향님, 추억님, 아랑님, 불가사리님, 청솔님, 아이반님
맹호님, 아름다운날님, 갯줄님, 작은새님, 옹까님, 울타리님.

* 류희수 교장선생님 글을 여기에 옮겼습니다.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제목: 경복궁 출사


사진가: 수향

등록일: 2004-03-04 15:43
조회수: 2489 / 추천수: 505


DSCN9179_b.jpg (82.4 KB)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정렬방법: 등록순 |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진달래가 만발한 어느 봄날 아차산에서
suhyang5
조회:2525 추천:622
2004-02-08 06:45
다정한 연인들
suhyang5
조회:1951 추천:310
2004-02-08 11:58
파도속에서 신명난 아이
suhyang5
조회:2483 추천:517
2004-02-09 12:37
분당원로방 의 호수공원 나들이
수향
조회:2145 댓글: 1 추천:343
2004-02-10 12:45
발사 준비
작은새
조회:2793 추천:581
2004-02-11 22:24
살려주세요
수향
조회:1828 추천:340
2004-02-25 17:41
경복궁 출사
수향
조회:2489 추천:505
2004-03-04 15:43
아차산에서
수향
조회:2296 추천:435
2004-03-04 15:47
三世
수향
조회:1932 추천:414
2004-03-04 15:54
쌍둥이 같은 아이들
수향
조회:1826 추천:350
2004-03-08 06:56
엄마 앞에서 짝작꿍
수향
조회:1825 댓글: 1 추천:376
2004-04-16 14:13
귀여운 소녀
수향
조회:1810 추천:336
2004-05-10 12:10
1   2   3   4   5   6   7   8   9   10  .. 45   [다음 10개]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DQ'Style 

Copyright ⓒ 2006 suhyang5 all rights reserved